트리스탄   굴욕썰   0   0   0

한의원 훈남 의사 선생님

우리 동네에 한방병원이 얼마전에 오픈했어
근데 거기에 훈남 의사 선생님이 계시다고 동네에 소문이 난거야
마침 오른쪽 어깨가 좀 아프기도 하고...
한의원에 가보기로 했어
혹시 몰라서 가기전에
겨울철이라 무성하게 자라난 겨털을 밀었어
귀찮아서 오른쪽만 밀고 한의원에 갔지
근데 한의사 선생님이
의사선생님
의사선생님
양쪽 팔을 위로 들어보세요.
오후 2:33
하는거야
오후 2:33
아, 네...
오른쪽 팔은 쭈욱 들고, 왼쪽팔은 엉거주춤하게 들었어
그랬더니 의사선생님이
의사선생님
의사선생님
아, 왼쪽이 많이 아프세요?
오후 2:34
하면서 왼쪽팔을 확 올린거야
하... XX. 죽고 싶다...
피씨스토리 후원
여기서부터 사용자 댓글입니다.
비방, 욕설, 음란, 광고 등의 내용은 관리자에의해 임의로 편집 또는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