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쿠   굴욕썰   0   1   0

만취해서 지하철 타면 생기는 일

후배의 경험담이다.
그 넘은 술을 무지하게 좋아하는 넘이다.
하루는 대낮부터 술을 마셨다고 한다.
함께한 일행하고 4차까지 달리고, 모두 각자의 집으로 뿔뿔이 흩어지게 되었다.
집으로 가려고 서울대입구에서 지하철을 탔는데, 술기운땜에 무지 졸렸다고 한다.
그래서 지하철에 앉아서 한 숨 잤는데, 깨어보니 서울대입구였다.
오후 4:48
2호선 한바퀴를 돌았구나... 이렇게 세상모르게 자다니...
그러다가 또 깜박 졸았다. 또 깨어보니... 서울대입구.
오후 4:48
헐... 2번이나 서울을 돌다니... 에고, 술이 웬수다...
그러면서 또 그 넘은 졸았다.
그리고, 다시 깨어나서 깨달은 것은...
지하철을 타고 안에서 잔게 아니고, 지하철 플렛폼에 있는 의자에 앉아서 졸고 있었던 것이다.
피씨스토리 후원
여기서부터 사용자 댓글입니다.
비방, 욕설, 음란, 광고 등의 내용은 관리자에의해 임의로 편집 또는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