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런데이   굴욕썰   0   0   0

명문대 다니는 애들은 역시 달랐다

대학교 다닐때 얘기 끄적여봄
누구나 아는 명문대에 다니는 친구가 있었음
평소에 일반인보다 어리버리하고 답답할 때가 많은 애였임
그래서 평소에 같이다니면 내가 구박을 많이 했음
그러던 어느날 계좌이체 하는데 보안카드가 없어서
가방 뒤지며 찾고 있는데 친구가 하는말
친구
친구
야, 그냥 외워라. 뭘 귀찮게 그런걸 가지고 다니냐.
오후 5:32
친구
친구
외워버리면 그렇게 찾을 필요없잖아.
오후 5:32
그래서 설마 그걸 어떻게 외우겠냐 싶어서 5만원 내기를 했음
근데 왠걸 이놈이 실제로 그걸 외우고 있었음
5만원 주면서 '아... 괜히 명문대 다니는게 아니구나.' 하고 생각함
피씨스토리 후원
여기서부터 사용자 댓글입니다.
비방, 욕설, 음란, 광고 등의 내용은 관리자에의해 임의로 편집 또는 삭제될 수 있습니다.